대구 까며 허위사실 유포한 흑역사학자 결국 앙망문 올리고 글삭제 대참사


트위터와 페북에서 문재인 정부를 빨고 자유한국당을 까며 생계를 이어가는 흑역사학자 전우용.


일본과 대구를 비교하며 까는 글을 올렸음.
근데 지금 한국이 일본 대응 구리다고 깔 수준이긴 한가?
우리 지금 감염자 204명으로 일본의 두 배인데?
진짜 흑역사학자네.


SBS에서 저 사람의 글을 팩트체크함.


먼저 전우용이 쓴 말같지도 않은 글을 보여줌.


대구에 방역전문가가 한 명 뿐이라며 깠는데,


알고보니 대구 인구 규모의 다른 지역도 마찬가지로 1명이었음.
대구가 이상한 게 아니라 원래 그런 거임.
저게 이상하다면 대한민국 전체가 이상한 거고 그럼 문재인 정부가 이상한 거지.


일본에는 질병관리본부 같은 기관이 없어서 비전문가가 상황을 통제한다고도 썼는데,


알고보니 일본에도 질본 같은 곳이 있었음.


결국 앙망문 엔딩.
이 사람의 원래 목적은 대구에서 많이 지지하는 자유한국당이나 아베나 별 차이 없다 라고 하면서 민주당 뽑아야 바뀐다! 이러고 싶었을텐데 선동 실패.


아 그리고 요즘 의사협회 권고 사항이라면서 이런 글들 돌던데(실제로 우리 엄마도 나한테 저런 거 보냈음),


저것도 말같지도 않은 헛소문이니 다들 속지 말자구.
의협 사칭해서 보낸 거임.

 

남편 말을 빌려 ‘국민들이 마스크 쓰는 게 꼴 보기 싫다’ 라는 손혜원 의원


위험성 부각하는 언론들을 적폐라고 말함.


마스크가 많은데도 안 하고 다닌다고 함.


우한 폐렴은 감기 수준이라 마스크 필요 없다고 함.
근데 보통 감기 환자들 마스크 쓰지 않나…?



아니 이게 무슨 유행도 아니고.
나만 마스크 쓸 때는 좋았는데 다같이 쓰니까 꼴 보기 싫다?
국민들이 과민반응하는 거 같다 라고만 해도 문제가 됐을텐데 꼴 보기 싫다고?


자랑임?



무슨 안아키도 아니고 면역력 키우면 된다? ㅋㅋㅋ


애국보수 우용갑이 일침들어간다!


정권 방어를 위해 저렇게 괜찮다, 안심해라 라는 사람들 덕분에 현재 중국몽 제대로 꾸는 중.